영화 보그만 결말 후기: 내 집에 노숙자가 침입했다

보그만

내 집에 노숙자가 침입했다.

중산층 가정 파괴 영화 보그만.

 

영화 보그만


하스텐의 영화리뷰 #58

보그만


감독: 알렉스 반 바르메르딤

배우: 얀 비보엣, 헤드윅 미니스


평점: ★★



영화 보그만 소개

보그만

내 집에 노숙자가 들어왔다.



제 18회 부산국제영화제 출품작이었던 네덜란드 영화 보그만. 이 작품은 중산층 가정에 침입하는 보그만을 비롯한 노숙자들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그런데 이상하다.



숨바꼭질



내가 생각했던 느낌은 우리나라의 <숨바꼭질>이었다. 이 작품이 피해자의 입장에서 그려졌다면, 영화 보그만은 가해자의 입장에서 스릴을 느낄 수 있는 작품이라는 생각을 했다. 그런데 이 작품은 내가 생각했던 것과 전혀 다른 전개를 보여준다.



종교인가? 사회비판인가?

노숙자 영화

△ 암덩어리



이 영화 정말 이상하다. 단순히 즐기는 스릴러 영화는 결코 아닌데, 무슨 말을 하고 싶은지 전혀 모르겠다.



처음에 가톨릭에 쫒기는 모습을 보면 종교적으로도 볼 수 있고, 중산층을 비꼬는 사회비판으로도 볼 수 있겠으나, 이건 어디까지나 끼워맞추기식 해석이지, 그냥 이 작품만 보고서는 느껴지는 게 없었다.



향수



인물들의 행동도 이해가 되지 않는다. 보그만 무리는 사이비든 뭐든 그러려니 하겠는데, 이 집안 가족들의 행동은 마치 영화 <향수>를 보는 것 같았고, '보그만'의 행동이나 영향력은 마치 예수의 모습을 보는 것만 같았다.


  

보그만 후기

보그만 결말 해석



영화 보그만은 시작부터 결말까지 너무나 불친절하다. 어떠한 부분도 확실히 보여주는 것이 없고, 그냥 관객에게 알아서 해석하라는 방식이다. 자신이 생각한 것을 설명하려 하지 않고 그냥 던져놓았으니, 굳이 열어볼 생각이 들지 않는다. 



그리고 사이비 영화가 맞는 것 같다. 만약 그가 신이 아니었다면 이 모든 우연과 능력은 말이 되지 않고, 작위적인걸 넘어 그냥 억지다. 


아니면 정말 <향수>처럼 강렬한 

페로몬을 내뿜었거나.



댓글(12)

  • 2018.06.16 20:03 신고

    하스텐님의 리뷰만으로 추측해보면, 혼란스러운 영화이에는 틀림이 없군요.
    덕분에 전 패스 하겠습니다.
    그런데, 영화를 매일 한편씩 보시는건가요?

    • 2018.06.22 19:32 신고

      대략 2~3일에 한 편씩 보는편이에요.
      가끔 시간이 많으면 하루에 2편씩 볼때도 있고요. ㅎㅎ

      보그만은 딱히 추천드리지 않습니다!

    • 2018.06.22 19:35 신고

      좋아하는 영화를 많이 볼 수 있다는건 정말 행운이죠. 다만, 너무 많이 보면, 영화에 대한 감흥이 떨어지더라구요.
      물론 영화가 좋아야 하겠지만, 오랜만에 봐야 더 재미있는것 같아요. ^^

  • 2018.06.16 21:05 신고

    네덜란드 영화는 한 번도 본 적이 없는데...... 이 영화는 저와는 맞지 않네요. 꾹 누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 2018.06.22 19:33 신고

      유럽쪽 작품들이 조금 이상한 코드가 있기는하더라고요. ㅎㅎ

  • 2018.06.16 22:44 신고

    한번봐야겠어요. 감독의 생각이 궁금하네요

    • 2018.06.22 19:33 신고

      저는 영화를 봤지만 감독의 생각을 모르겠습니다. ㅜㅜ 하하

  • 2018.06.16 23:57 신고

    영화가 별로였나보네요.
    중간에 소개해주신 우리나라 영화 숨바꼭질은 재밌게 봤던 영화여요.

    • 2018.06.22 19:34 신고

      우리나라 숨바꼭질은 저도 꽤 재미있게 봤었습니다! 스릴도 있었고요. ㅎㅎ

      보그만은 조금 애매한거 같습니다.

  • 2018.06.17 06:02 신고

    가해자의 입장에서 스릴을 느낄 수 있다는 부분에서 음...저건 진짜 보면 안되겠다라는 생각이 드는...
    하스텐님 후기를 보니 보게되더라도 딱히 집중해서 보게될것 같지는 않은 영화네요 ㅠㅠ...ㅎ
    숨바꼭질은 영화관에 직접 가서 봤는데 나름 재밌게 잘 봤던 영환데 비슷한 분위기였으면 찾아봤을텐데 좀 아쉽네요!

    • 2018.06.22 19:36 신고

      숨바꼭질과는 전혀 다른 느낌이었어요. 조금 종교적색도 있는 것 같았고... 음.... 감독이 뭘 말하려는지 진짜 모르겠어요..ㅎㅎ

      그렇다고 기분이 좋은 영화도 아니고, 오히려 기분이 조금 나빠질 수 있어서 추천드리지 않습니다!

  • 지나가다
    2018.08.26 23:19

    이 영화는 이슬람의 유럽 침략에 대한 얘기입니다. 유럽으로 쏟아지는 이민자, 난민들 때문에 감독이 빡쳐서 만들었다는데요.
    노숙자가 이슬람이고, 저 가정은 유럽, 아내는 인권단체로 치환해보면 이야기가 다 맞아 떨어집니다.

Designed by JB FACTORY